즐겨찾기추가
강의실 중국사학사 왕부지 자료실
이윤화교수의 중국사학사 공부방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현재접속자 l 최근게시물
위진남북조사 공부방 커뮤니티
  최근 7일동안의 인기검색어 입니다. ??  사료  사기  비교  최종  비판  사관  우연  최종보고서  공자  
ID 
PW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ID/PW 찾기
강의실
  동아시아 고대의 세계
    자료실
    보고서 모음
  동아시아 중세의 역사
    자료실
    보고서 모음
  중국생활문화사
    자료실
    보고서 모음
  중국사상사
    자료실
    보고서 모음
  역사학개론
    자료실
    보고서 모음
  중국.중국인.중국문화
    자료실
    보고서 모음
HOME < 강의실 < 동아시아 고대의 세계 - 보고서 모음
동아시아 고대의 세계 - 보고서 모음
 
작성일 : 06-09-10 18:22
(2주) 운명인 것인가 우연인 것인가
 글쓴이 : 이애진
조회 : 916  
수업 중 사마천이 궁형을 통한 개인적인 고초와 역경, 고통에 대하여 여러번 언급해왔다. 그리고 그것의 영향은 사기가 주목받는 이유 중 한 가지가 되었다. 당시 그의 말로 표현하지 못할 그 수치심에 대해서는 이 교실에서 같이 수업을 받는 학생 그 누구도 온전히 느끼지 못할 것이다.
 &nbsp;수업을 듣기 전까지는 사기를 편찬한 사람이 사마천이고, 사마천이 편찬한 것이 사기라는 아주 짧고 무식한 개념만을 가지고 첫 수업을 들었을 때 거세라는 단어에 깜짝 놀랐다. 현대에도 평소 잘 언급되지 않았던 단어이기 때문이었기에 파격적인 느낌마저 들었다. 처음에는 너무나도 엄격한 형벌 때문에 단순히 놀라는데 그쳤으나 2번째 들었을 때는 그의 심정이 어땠을까 생각해 보게 되었고 3번째 들었을 때는 사마천이 그의 한을 사기로 승화시킨 점에 대해 감명 깊었다.
 &nbsp;만일 어느 사형수에게 보내는 편지를 읽지 않았다면 앞에서 말한 정도의 생각만을 가졌을 것이다. 하지만 사마천이 임소경에게 보낸 편지를 읽는 동안만큼은 몇십만분의 일이라도 사마천의 당시 심정을 알 것 같았다. 그리고 내가 남자였다면 지금 내가 느꼈던 감정보다 조금은 더 그의 심정이 이해됐을까 하는 우수운 생각도 해보았다. 이 글은 사마천의 사기의 이해에 대한 도움을 주었다. 글을 통해 당시 그의 궁형에 대한 감정뿐만 아니라 무제의 상황과 사마천이 자라온 환경 그리고 사마천 집필에 대한 목적이 언급되어있기 때문이다. 이 모든 상황들이 사마천이 사기를 집필할 수 있게 된 배경이 된 것이다.
 &nbsp;말미암아 태사공이었던 아버지 사마담의 혹독한 가르침으로 열 살 때 이미 고대의 전적들도 쉽게 읽을 수 있게 되었고 이것은 사상적 영향을 주었음은 물론 그가 궁형을 당했음에도 불구하고 자결하지 않고 후세에 훌륭한 저술을 남겨야 한다는 생각에 큰 영향을 주었을 것이다.
 &nbsp;무제의 오랜 재위기간과 왕권의 유지를 위해서 사형도 서슴없이 거행했다지만 사마천에게 주어진 형벌은 너무 과하지 않은가 싶다. 사형이 주어진 사마천이 만일 부유한 집안이었다면 그는 사형을 면했을 것이다. 하지만 어린시절부터 빈곤했었기 때문에 돈으로 죄를 사면할 수 없었기에 그는 스스로가 사형되신 궁형을 택했다. 그렇게 스스로 그것을 택했음에도 불구하고 그는 평생을 수치심의 굴욕감을 짊어지고 살아갔다.
 &nbsp;사마천의 사기는 그 오랜 세월이 흘러 결국 현재에 이르기까지 그리고 우리의 후대 또 그 후대를 걸쳐 끊임없이 전해질 것이다. 이로서 사마천의 바램되로 그의 치욕은 충분히 보상된 것이다. &nbsp;
 &nbsp;이렇게 그 당시의 엄격한 시대적 상황과 사상 그리고 그의 개인적인 환경들과 감정들이 사기를 만들어냈고 또 그러한 이유로 수대에 걸쳐 현재에 이르기까지 사마천과 사기가 주목을 받는 이유일 것이다.
 &nbsp;감히 이런 생각을 해보았다. 궁형을 당하기전 그는 이미 사기를 서술하고 있었지만 궁형은 분명히 그의 글에 영향을 미쳤다. 이것은 분명 사기에 들어나 있다. 그것이 마음의 배출구와 같은 역할을 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이 모든 것이 가혹하지만, 훌륭한 저서를 후대에까지 남기기 위한 그의 운명이 아니었을까?

김지은 06-09-10 19:35
 
애진학우님의 글을 읽으면서 저도 사마천의 지울수 없는 수치심에대하여 생각을 하였습니다. 그는 그런 치욕스로운 형벌에도 지금까지 알려진 사기를 저자한 사람으로 훌륭하게만 보였습니다. 그런 수치심을 겪는다면 죽고 싶은 심정이였을 텐데 그는 사기를 쓰다니, 정말 위대한 역사가인것 같습니다.
 
 

Total 5,24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기말고사 준비 유의사항 이윤화 06-12 27879
공지 에세이 올리기 유의사항 (1) 운영자 03-18 38502
5248 (최종) 변법과 학술사상의 상관관계 제자백가 중심으로 05권은희 12-20 765
5247 (15주) 마지막 학기를 마치며 05권은희 12-20 831
5246 (15주) 종강 15박헌태 12-18 784
5245 (15주)위진남북조의 시작 - 황건적의 난 김학빈 12-18 966
5244 (최종) 난세(亂世)속의 선택 15라건주 12-18 849
5243 (15주) 우리의 목소리, 우리의 뜻 권유미 12-18 873
5242 (최종) 고대사의 끝, 그리고 사기의 가치 12김규식 12-17 795
5241 (15주) 아쉬움이 많았던 한 학기 13홍연수 12-17 941
5240 (최종) 司馬遷의 『史記』, -왜 『史記』-인가? 14김혜지 12-17 746
5239 (15주)자! 이제 시작이야 14김혜지 12-17 816
5238 (최종) 한신(韓信) 12김규식 12-17 750
5237 (15주) 맺음말 15라건주 12-17 879
5236 (최종) 중국사 꼭 알아야하는가 홍정민 12-17 740
5235 (15주) 동아시아 고대의 세계 10이샛별 12-17 1098
5234 (15주)1년간의 나자신을 돌아보며 13이한경 12-17 1101
 1  2  3  4  5  6  7  8  9  10    
이윤화 교수 l E-mail : yhlee@andong.ac.kr
Copyright ⓒ chinahistorio.com. All rights reserved. Since September 1, 2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