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추가
강의실 중국사학사 왕부지 자료실
이윤화교수의 중국사학사 공부방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현재접속자 l 최근게시물
위진남북조사 공부방 커뮤니티
  최근 7일동안의 인기검색어 입니다. 최종  삼국지  최종보고서  사관  사료  사기  비교  공자  ??  비판  
ID 
PW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ID/PW 찾기
커뮤니티
  만허시론
  가사가화
  대학이 변해야 산다
  공지사항
  자유토론방
  교수님과의 대화
  사진방
    중국여행/북경
    태산에 올라
    공자의 고향
    산동성 제남
    상해/소주
    남경/양주
    장강을 따라
    古鎭(고진)을 찾아
    귀주여행
    황산/화산미굴
    티벳여행
    돈황/투르판
    우리 이웃
    우리 땅 풍경
HOME < 커뮤니티 < 자유토론방
커뮤니티
 
작성일 : 04-10-22 10:46
[일반] 헌재 결정에 대한 참여연대의 입장(펌글)
 글쓴이 : 이윤화
조회 : 2,177  
*** 헌재의 ‘관습헌법’에 근거한 행정수도 위헌결정에 대한 '참여연대'의 입장

1. 헌법재판소 전원재판부는 서울이 수도라는 것은 ‘관습헌법’에 해당하며 따라서 수도를 이전하기 위해서는 헌법을 개정해야 한다는 점에서 국민투표로 헌법을 개정하지 아니한 행정수도 이전은 위헌이라는 취지의 결정을 내렸다. 참여연대는 행정수도이전에 대한 찬반여부와 상관없이 헌법재판소의 이런 결정이 성문법체계와 헌법상 삼권 분립 및 대의민주체계를 침해하는 것이라는 점에서 매우 유감이며,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

2. 헌재는 관습헌법이라는 개념을 근거로 수도이전을 헌법개정 없이 하위법 신설만으로 추진하는 것은 위헌이라 결정했다. 그러나 이 결정은 △관습헌법의 범위를 어떻게 보고 누가 해석할 것인지, △백보양보하여 관습헌법을 인정한다 하더라고 관습헌법을 성문헌법과 동일한 효력을 가지는 것으로 볼 것인지, △국회의 입법권에 대한 헌재의 재해석 권한의 범위와 수준 등에서 여러 가지 문제점을 안고 있다.

3. 헌재의 논리대로 관습헌법을 인정하고 이를 성문헌법과 동일한 규범적 효력을 갖는 것으로 해석한다면 관습헌법에 해당하는 사안은 도대체 무엇인가?. 최근 여야 공히 법개정이 추진하고 있는 호주제나 동성동본 혼인금지도 오랜 기간 지속된 관습이었다는 점에서 헌법개정시항이란 말인가? 왕조시대의 법전인 경국대전까지 거론하며 수도를 관습헌법으로 규정한 헌재의 해석대로라면 조선시대 중기부터 이어져왔던 장자상속 관념을 포함한 민법조항을 개정한 것도 헌법개정을 거치지 않고 하위법에서 개정한 것이기에 위헌이라는 말인가? 또한 수도에 관련한 부분이 관습헌법이라 하는데, 전 세계에 헌법에서 수도를 정한 경우가 얼마나 있으며, 아울러 헌법개정을 통해서 수도이전을 한 사례가 있기나 한가?

4. 소수의견을 제시한 전효숙 재판관이 지적하였듯이 관습헌법을 인정한다 하더라도 “성문헌법을 지닌 법체제에서, 관습헌법을 성문헌법과 ‘동일한’ 효력 혹은 ‘특정 성문헌법 조항을 무력화 시킬 수 있는’ 효력을 가진 것으로 볼 수 없다.“

5. 관습헌법을 이렇게 널리 인정하고 그 효력 역시 성문법과 동일하게 인정할 경우, 관습헌법에 대한 해석권한을 독점한 헌재가 언제든지 국회의 입법권을 제약할 위험이 있다. 앞으로 국회는 오랜 기간 관습적으로 형성된 규법과 관련된 사안에 대한 입법을 할 때마다 헌재에 관습헌법에 해당하는 지 여부를 물어야 하는가?. 즉 헌재의 이번 결정은 성문헌법체계를 가지고 있으며 헌법에 규정되지 않은 사항은 입법기관인 국회에 위임하고 있는 우리나라 법체계와 헌법상 삼권분립체제를 위협하는 것이며, 국회라는 대의기관의 입법권을 침해함으로써 대의민주주의 근간을 흔드는 위험성을 안고 있다. 이 점에서 이번 헌재결정은 87년 헌법개정으로 도입된 헌재의 권한범위, 그리고 국민적, 민주적 정당성에 대해 심각한 회의와 불신을 불러일으키고, 헌법질서의 위기를 초래할 수도 있음을 지적한다.

참여연대 2004년 10월21일

이윤화 04-10-23 08:20
 
반가운 분이 방문을 하였군요. 자연은 자신을 떨어내고 비우며 내일을 준비하는데, 인간들은 자꾸 채우기만 하며 욕심을 내는 가을이군요.그러나 다른 한 편 그럴수록 모든 것을 잃어간다는 평범한 진리가 익어가는 가을입니다. 반가운 마음이 앞서는 만남의 소주 한 잔 보약이지요.....
조인영 04-10-22 13:52
 
안녕하셨습니까. 건강하시지요/ 가을이 점점 깊어가네요, 괜히 쓸쓸해지고 싶고 센치한척 하고 싶은 남자가
되어 보고도 싶은 그런 계절입니다
이 좁은 땅에서 수도가 어데있으면 어떻냐고 반문하고 싶습니다 서울에만 넘 편중된 이나라가 싫어질려고 하는데 촌놈들 정신 못차리고서리 모두 서울로 보내주고 촌놈들은 얻어묵고 살면 되겠지요 ? 관습헌법이고 관습법이고 현실적으로 냉정하게 판단해보면 서울은 넘 비대해서 병이 났고, 지방은 넘 빈약하여 공동화 현상으로 속은 텅텅 빈살태가 아닙니까? 그런데 무슨 정치적 논리의 말들을 그리 잘해 대는지 아휴! 소주 생각밖에 안나는군요.  만나 뵙는날가지 행복하십시요. 조인영
 
 

Total 18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93 [일반] 사람 위에 법없다. 헌재비판 2탄(펌글) 이윤화 10-27 2651
92 [일반] 헌재의 위헌결정은 위헌이다(펌글) 이윤화 10-27 2041
91 [일반] 헌재 결정에 대한 참여연대의 입장(펌글) (2) 이윤화 10-22 2178
90 [일반] 여자들의 사랑심리 이윤화 10-05 2442
89 [일반] 노무현 때문에 경제 망한다?(펌글) (1) 이윤화 09-09 2492
88 [일반] 서민경제가 어려워진 진짜 이유(펌글) (1) 이윤화 09-23 2037
87 [일반] 재미있는 공식 만허 아는 … 09-24 2064
86 [일반] 교수님 건강하신지요? (2) 임언희 09-23 2037
85 [일반] 중국의 고구려사 왜곡에 대한 견해 만허 장남 09-20 2534
84 [일반] 질문입니다. 오환선비동이전 읽으려면 (1) miss choi 09-09 2287
83 [일반] 친일과 친북, 용공 (2) 만허 장남 08-29 2109
82 [일반] 동북공정에 대한 견해 역사 배움… 08-27 2461
81 [일반] 믿어 보자, 지켜 보자는 신뢰의 근거가 미약합니다 (2) 老子弟子 08-26 2454
80 [일반] (펀글) 이원희와 노무현은 다른 세대에 살고 있나? (1) 만허 아는 … 08-21 2394
79 [일반] 너희가 자유민주주의를 논할 수 있는가? 만허 장남 07-10 2143
 1  2  3  4  5  6  7  8  9  10    
이윤화 교수 l E-mail : yhlee@andong.ac.kr
Copyright ⓒ chinahistorio.com. All rights reserved. Since September 1, 2003